주요서비스 바로가기 안내


로컬네비게이션


인기 TOP 10
순위 제목 제공일 회차
1위 17/03/24 197회
2위 17/03/24 29회
3위 17/03/24 257회
4위 17/03/25 522회
5위 17/03/24 7회
6위 17/03/25 366회
7위 17/03/23 18회
8위 17/03/24 45회
9위 17/03/23 491회
10위 17/03/22 17회

좌측영역


컨텐츠영역


로엔 "아이유 악성 댓글 네티즌 벌금형 처분…선처 없는 강경대응"

logol 기사입력 : 2017-01-05 오전 11:46:33


이미지지난 11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악성 루머와 허위사실 등에 대해 강경한 법적 대응 방침을 밝혔던 로엔엔터테인먼트가 로엔의 대표 가수인 가수 아이유(IU)에 대한 명예훼손 피의자 고소 처분 사례를 공개했다.

로엔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5일 “아이유에 대한 인신공격성 악성/비방 게시글 및 댓글에 대해 지난해부터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채증 작업을 실시, 명예훼손 피해 사례를 수집해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 중 총 11건의 피의자에 대한 벌금형 처분이 확정됐다”라고 밝혔다.

더불어 로엔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당초 고소 사례의 내용을 직접 공개하고자 했으나 여성 아티스트에 대한 성적 희롱 및 악의성 짙은 비방 등 차마 입에 담기 힘든 불건전한 표현들로 이를 공개할 시 아티스트 본인 및 가족, 팬들께 더 큰 상처가 될 수 있다고 생각돼 공개할 수 없었다. 선처 없는 강력한 법적 대응을 통해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다할 것이다”라고 강경하게 말했다.

자회사 레이블로 페이브엔터테인먼트, 크래커엔터테인먼트, 스타쉽엔터테인먼트, 킹콩엔터테인먼트,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문화인 등을 운영하고 있는 로엔엔터테인먼트는 이번 사례를 시작으로 로엔 및 로엔의 자회사 레이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악성 루머 및 비방, 허위사실 유포 사례를 철저히 조사하고 이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의 권리침해 및 명예훼손 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비즈니스 역량과 자원을 적극 지원한다.  

(SBS funE 이정아 기자) 

SBS 방송/연예뉴스 | SBS Contents Hub

(Copyrights ⓒ SBS & SBS콘텐츠허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