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서비스 바로가기 안내


로컬네비게이션


인기 TOP 10
순위 제목 제공일 회차
1위 17/02/19 26회
2위 17/02/19 25회
3위 17/02/19 51회
4위 17/02/19 164회
5위 17/02/19 471회
6위 17/02/19 52회
7위 17/02/19 1406회
8위 17/02/19 170회
9위 17/02/19 29회
10위 17/02/19 25회

좌측영역


컨텐츠영역


이효리 "이상순은 내가 소중하다는 것을 일깨워준 사람"

logol 기사입력 : 2017-02-15 오후 5:33:00


이미지이미지상반기 컴백을 앞둔 이효리가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 3월호를 통해 건강미 넘치는 커버와 화보를 공개했다. 

호주 브리즈번의 쨍쨍한 햇살 아래 진행된 이번 화보 촬영에서 이효리는 깊은 눈빛과 흡입력으로 매혹적인 화보 컷을 완성했다. 따사로운 햇살에도 이효리는 태양이 주는 수많은 혜택을 고스란히 느끼고 싶다며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지 않고 본연의 건강한 피부와 아름다움을 뿜어내며 촬영에 임했다.

이효리는 섹시하게 태닝된 피부와 단단한 보디라인을 자랑하며 데뷔 후부터 트렌드의 최전방에 서 있는 트렌드 세터답게 빈티지한 스카잔부터 박시한 데님 멜빵 바지까지 다양한 복고풍 의상도 자신만의 매력과 카리스마로 패셔너블하게 소화해 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2017년도 상반기 컴백 준비로 분주한 이효리는 화보 촬영에 이어진 인터뷰에서 4년 만의 컴백을 기다리고 있는 팬들에 대해 “늘 감사하다. 그리고 사실 깜짝깜짝 놀라기도 한다. 몇 년 동안 나조차 내가 유명한 사람이란 걸 잊고 살았는데 아직도 나에 대해 기대하고 궁금해하는 분들이 많다는 게 참 고마우면서 신기한 일이다”라며 팬들을 향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어 대부분의 곡과 가사를 자신이 직접 썼다는 이효리는 “멜로디와 가사를 내가 직접 만들다 보니 아무래도 이전 앨범보다 화려하거나 매끄러운 건 덜 할 거다. 그렇지만 내가 말하고 싶은 걸 좀 더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이 앨범의 존재 가치 자체에 가장 신경을 썼다. 이 앨범이 나와서 어떤 이로움이 있을까 하는 그런 생각말이다”라고 전해 새로운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올해로 결혼 5년차를 맞은 이효리는 남편 이상순에 대해서도 털어놨다. 이효리는 “그 동안 내가 나 자신을 아껴 주지 못하고 계속 밀어붙이기만 했다는 걸 깨달았다. 항상 뭔가를 하고 있어야 하고 앞에 나서야 하는 그런 사명감 같은 게 있었달까? 남편은 그렇게까지 하지 않아도 난 참 소중하고 괜찮은 사람이란 걸 일깨워 준 사람이다”라며 지금의 사랑을 통해 발견하게 된 자신의 모습을 전했다.

화장품도 덜어내고 메이크업도 덜하며 그 어떤 때보다 ‘없는’ 삶을 살고 있지만 그 어느 때보다 행복한 삶을 살고 있다는 이효리가 어떤 음악으로 돌아올지 궁금해진다.

(SBS funE 이정아 기자)  

SBS 방송/연예뉴스 | SBS Contents Hub

(Copyrights ⓒ SBS & SBS콘텐츠허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인쇄